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ad35

태풍 '콩레이' 북상, 내일 오전 남부권 '직접영향'

기사승인 2018.10.05  11:55:33

공유
default_news_ad1

- 내일 진주지역 예상 강수량 80~138mm, 최대풍속 23 m/s

태풍 ‘콩레이’가 북상하면서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.

태풍 콩레이는 5일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북서쪽 약 270km 해상에서, 25km/h의 속도로 북상 중이다. 중심기압은 975hPa, 최대풍속 32m/s로 중형급 태풍으로 분류된다.

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‘콩레이’는 오늘(5일) 저녁 9시쯤 제주도 남남서쪽 약 190km 부근 해상에 도달하며, 6일 오전 9시 부산 남서쪽을 지나 오후 늦게 한반도를 빠져나갈 예정이다.

 

▲ 5일 정오 태풍 '콩레이'의 위치. '콩레이'는 오늘(5일) 저녁 9시쯤 제주도 남남서쪽 약 190km 부근 해상에 도달하며, 6일 오전 9시 부산 남서쪽을 지나 이날 오후 한반도를 빠져나갈 예정이다. (사진 = windy.com)

진주지역은 어제 밤부터 태풍 ‘콩레이’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기 시작해 5일 오전 7시까지 20mm 안팎의 강수량을 기록했다. 기상청은 오늘 하루 진주지역에 30~58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짐작하고 있다.

비는 내일 오전 집중적으로 뿌려질 전망이다. 기상청은 오늘 자정부터 내일 정오까지 진주지역에 80~138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.

풍향도 오늘 자정부터 거세진다. 내일 최대 풍속은 23m/s까지 올라갈 전망이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.

태풍 ‘콩레이’는 내일 오후 부산을 거쳐 동해로 빠져나갈 전망이다. 7일부터는 맑은 하늘을 볼 수 있다.

김순종 기자 how2how2live@daum.net

<저작권자 © 단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