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ad35

마르크스주의. 지역사회, 경제학 연결하는 '시민아카데미' 1일부터 시작

기사승인 2019.03.27  15:23:46

공유
default_news_ad1

- 강연자로 경상대 경제학과 김공회, 정성진, 장상환 교수 나서

‘지역사회와 마르크스주의의 대안’을 주제로 한 진주시민아카데미가 4월 1일, 8일, 15일 저녁 7시 경상대 사회과학대 글로벌룸(151동 310호)에서 개최된다. 이번 아카데미는 마르크스주의, 지역사회, 경제학을 연결하는 3회의 강연으로 구성됐다.

△ 4월1일에는 김공회 경제학과 교수가 ‘오늘 한국의 상황에서 <공산당 선언> 새로 읽기’를 주제로  △ 4월8일에는 정성진 경제학과 교수가 ‘마르크스 대안사회론의 지역적 맥락 : 협동조합을 중심으로’를 주제로 △ 4월15일에는 장상환 경제학과 명예교수가 ‘한국자본주의와 지역경제’를 주제로 강연을 펼친다.

진주시민아카데미는 시민 누구나 참가할 수 있고, 별도의 참가신청이나 비용은 없다.

한편 이번 행사는 한국사회과학연구팀(SSK) ‘포스트자본주의와 마르크스주의의 혁신’ 주최, 국립 경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주관으로 개최된다.

 

▲ 진주시민아카데미 '지역사회와 마르크스주의의 대안' 포스터

김순종 기자 how2how2live@daum.net

<저작권자 © 단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