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ad35

진주에 우주부품 시험센터 설립된다.

기사승인 2019.04.05  16:28:38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우주산업 기술·부품 개발 전초기지 기대

진주시 상대동에 우주부품 시험센터가 오는 9일부터 착공에 들어간다. 진주시는 이 센터가 국내 우주산업기술·부품개발을 위한 전초기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시는 한국산업기술시험원(KTL)과 함께 사업비 271억 원을 투입해 5940㎡ 부지에 지하 1층, 지상 2층 규모의 센터를 건립한다. 시는 오는 11월에 개소식을 열어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.

 

▲ 진주에 항공우주부품 시험센터가 설립된다.

센터는 우주산업의 기술개발은 물론 부품 시험평가에 필요한 원스톱 시험 서비스를 지원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. 또한 미항공우주국(NASA)와 유럽우주국(ESA)의 우주시험규격을 충족할 수 있는 22종의 시험 장비를 구축하게 된다.

시 관계자는 “이 센터는 혁신도시와 인접해 있어 우수한 연구 인력과 인프라의 유기적 활용을 통해 항공우주산업의 핵심부품 개발이 가능하다. 진주시가 첨단항공우주도시로 비상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”고 밝혔다.

 

이은상 기자 ayoes@naver.com

<저작권자 © 단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