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ad35
ad47

진주시 공무원노조 ‘하나’로 통합

기사승인 2020.07.03  16:59:46

공유
default_news_ad1

- 김영태 지부장 “조직 강화와 응집력 키우기 위해 최선”

▲ 두개였던 진주시 공무원 노조가 지난 26일 하나로 통합됐다.

[단디뉴스=이은상 기자]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진주시지부(지부장 김영태)와 진주시 공무원노동조합(위원장 강동인)은 지난달 26일 통합절차를 마무리하고 하나로 통합됐다. 통합된 공무원노조는 지난 1월 선거로 당선된 제10기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진주시지부가 이끈다.

이번 통합은 각 조합원의 의견을 물어 합의에 따른 것으로 전국에서도 보기 드문 사례다. 비슷한 갈등을 겪고 있는 지역노동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.

두 노조는 2018년부터 수차례 통합 논의를 해왔지만, 쉽게 의견 차이를 좁히지 못하다 끈질긴 대화와 적극적인 노력 끝에 통합하게 됐다.

지난 4월 두 노조는 전체 직원을 대상으로 통합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, 직원 86%으로부터 통합이 필요하다는 응답을 받았다. 설문조사 이후 두 노조는 간담회 등을 거쳐 통합추진위원회를 발족해 통합의 시기, 조직, 예산 등을 논의했다.

통합을 둔 최종합의는 지난 6월 10일 이뤄졌다. 그 결과 진주시공무원노동조합은 지난달 19일 고용노동부에 해산신고서를 제출했다. 2018년부터 시작된 통합논의가 3여년 만에 결실을 맺은 셈이다.

김영태 지부장은 “양 노조가 대화와 양보로 최종합의에 이르게 됐다”며 “앞으로 조직 강화와 응집력을 키우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”는 포부를 밝혔다.

ad46

이은상 기자 ayoes@naver.com

<저작권자 © 단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ad43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ad4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